너우리 18.0 <36.7> |  주소 : 서울특별시 구로구  연동로 320 성공회대학교 

등록일자 : 2019/12/19|발행인 : 최영묵 | 편집인 : 나수진  | 웹제작 : 경도현 | TEL : 02-2610-4218

Copyright  (c) 2019. neouli18.0. All rights reserved.

로고.png

*이 웹사이트는 크롬 브라우저와 해상도 1920x1080에 최적화되어 있습니다.

주종현 편집위원​

웹진 만드는 작업을 처음 해봤다. 모든 결과물엔 그 수고와 땀의 과정이 포함되어 있겠지만 웹진 또한 그러했다. 특히 수업에서의 배움을 곧바로 적용하며 좋은 결과물을 얻어야 하는 일련의 과정이 거의 동시적으로 이뤄져야 했기에 더더욱 그랬을 지도 모른다. 하지만 이런 수고만큼 얻는 것도 많았던 시간이었다. 특히 개인적으로는 관심을 가지고 있었던 대안미디어 분야의 실무자들을 인터뷰하며 그들의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던 것은 매우 좋은 경험이 되었다. 끝으로 팀원으로 함께해 준 김예빈씨와 지도해주신 최영묵 교수님께 감사를 전합니다.

​김예빈 기자

난생 처음으로 인터뷰를 진행해 보면서 한 사람, 한 사람의 존재의 의미가 새롭게 다가왔습니다. 관계를 할 때에 그 사람에 대한 존중과 건강한 무게감을 가져야겠다는 성찰을 하게 되는 시간이었습니다. 또한 이전과는 다른 글쓰기를 훈련하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제 부족한 실력으로 사람을 담아내는 일이 때론 부담스러웠지만 사람을 담아내는 일이라 더욱 열심히 임할 수 있었습니다.

대안언론이라는 주제가 생소했지만 사회에 꼭 필요한 일에 관심을 가질 수 있게 되어 기쁩니다. 인터뷰에 응해주신 미디엑트 장은경 사무국장님, 시흥자치신문 김부자 발행인님, 구로FM 김정금, 최종호, 이민수 활동가님께 감사를 드립니다. 더불어 부족한 조원을 잘 이끌어 주신 주종현 편집위원님과 최영묵 교수님께 감사를 드립니다.